中, 한국 인스턴트 라면에 빠져들다

중국의 인스턴트 라면 시장이 급격히 성장하면서 농심, 야쿠르트, 팔도 등 다양한 한국 브랜드가 중국 소비자들에게 사랑받고 있습니다. 특히 농심의 중국지사 농심차이나는 중국시장에서 13억7000만 위안(한화 약 2,500억) 매출을 달성하는 등 중국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는데요. 중국은 넓은 국토에 비례하여 다양한 먹거리가 지역별로 독특한 형태와 맛으로 존재했기에 "인스턴트 라면"의 시장 형성이 다른 국가보다 늦은 편입니다. 하지만 중국의 라면 소비량은 매년 급성장하며 90년대 10억 개에서 2015년 기준 440억 개로 세계최대 라면 시장으로 떠올랐습니다. 


  중국 인스턴트 라면 시장 발전 가능성 

 

세계라면협회(WINA)에 조사에 따르면 2014년 국가별 라면소비량 1위는 440억 개로 중국, 2위는 141억 개의 인도네시아였습니다. 한국은 1인당 라면 소비는 세계 1위였으나 (연간 72.4개) 총 소비량은 7위(35억개)였는데요. 중국은 1인당 라면소비량이 30개 수준으로 우리나라 절반 정도임에도 세계라면소비량 1위인 점을 미루어 보아 중국 내 인스턴트 라면 시장의 성장가능성은 무궁무진하다고 보입니다.  



  중국 인스턴트 라면 수입 성장세 


 

중국의 인스턴트 라면 주요 수입국으로 대만, 한국, 홍콩이 1~3위를 차지하고 있는데요. 우리나라는 2014년, 2015년 60%가 넘는 수입액 증감률을 기록하며 1위 대만을 바짝 뒤쫓고 있습니다. 업계 전문가는 상위권 수입국의 수입규모는 향후 몇 년간 지속 할 것이며, 한국브랜드의 선전에 힘입어 한국 인스턴트 라면 수입규모가 특히 큰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예측합니다. 


  중국 인스턴트 라면 소비량 현황 


인스턴트 라면은 바쁜 직장인, 학생들 사이에서 점심시간이나 야근 시 편리하게 끼니를 때우는 용도로 소비되고 있으며, 중국 내 1인 가구 증가와 온라인마켓 성장으로 소비량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출처 : 한국무역협회>


2014년 기준 중국의 인스턴트 라면 소비량은 486억2000만 개로 2010년 423억 대비 15% 성장세를 보였고, 성장률도 5년간 꾸준히 평균 3.5%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2014년 라면 연간 생산량은 1025만 톤을 기록했는데요. 향후 지속적인 성장을 통해 2019년에 연간 생산량 1785만 톤이 예상된다고 하네요.


  중국 소비자 입맛을 사로잡은 농심 신라면 


중국은 농심의 해외매출 중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국가이며, 미국을 제치고 연 매출 1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농심 신라면은 한국드라마와 한류 인기에 더불어 "한국 특유의 얼큰한 국물"맛이 중국 소비자의 호응을 얻고 있다고 하는데요. 농심차이나는 프리미엄화, 웰빙화, 온라인 마케팅 활성화를 통해 제품차별화 전략을 세웠고, 라면에 단순한 인스턴트 음식이 아니라 건강하고 맛있는 명품라면 이미지를 심어 중국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았습니다.


<출처 :http://www.nongshim.com/promotion/show_news?groupCode=003&groupId=347>


2015년 기준 농심차이나는 중국 시장에서 신라면을 중심으로 브랜드 현지인지도, 선호도, 호감도 항목에서 일정하게 2~3위를 기록하고, 전년 대비 16.6% 매출증가와 사상 최대 실적을 세웠습니다. 특히, 제품판매 성장률은 우한 94%, 청두 79%, 지난 150% 등 내륙도시에서 높은 수치를 보였는데요. 현재 중국대형 온라인 쇼핑 플랫폼 타오바오에 플래그샵을 설립해 제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쇼핑플랫폼 매출이 전년 대비 240% 성장세를 보이며 중국 내 한국 인스턴트 라면 인기를 견인하고 있습니다. 농심은 상하이 공장 증설과 제품 생산량 증가를 통해 중국 시장을 더욱 적극적으로 공략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중국 인스턴트 라면 수출 전략 


- 웰빙강조 프리미엄 전략 



 최근 중국 소비자들이 웰빙, 건강, 친환경에 대한 인식이 강해지는 추세 입니다. 특히 식품 구매 시 "유기농", "친환경"에 높은 관심을 두고 있는데요. 중국 현지 브랜드들도 맛과 건강을 동시에 챙길 수 있는 프리미엄 인스턴트 라면을 출시하였습니다. 조미료 대신 잡곡을 첨가하거나 튀기지 않은 면을 사용하는 등 웰빙요소를 첨가하였는데요. 가격대가 일반 제품 대비 10위안 (한화 1.800원) 정도 높게 책정됐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소비자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한국 브랜드는 얼큰한 매운맛으로 중국 소비자들 사이에서 일정한 입지를 확보한 상태입니다. 이에 더불어 중국 소비자 핵심계층 (부유층, 젊은 세대, 여성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을 서비스와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해야 합니다.  


-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마케팅



중국에서는 온라인 플랫폼이 강세를 보이는데요, 인스턴트 라면 주 소비층인 10~30대 젊은 연령층은 웨이신, QQ, 웨이보 트위터 등 SNS를 통해 실시간으로 접하는 새로운 소식에 민감한 연령층입니다. 이들은 모바일을 통한 제품 구매를 선호한다고 합니다. 온라인 쇼핑 플랫폼 입점은 오프라인 매장 입점보다 리스크가 적고 내수시장과 주 소비층 공략에 효과적인 장점을 갖고 있습니다.


- 중국의 발전을 이끄는 2, 3선 도시 소비시장 진출 



현재 중국의 경제발전과 도시 인프라 구축, 내수 개발과 서부 대개발 등의 발전으로 내륙도시가 급속도로 발전 중에 있는데요. 내륙도시의 소비 잠재력은 끊임없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과포화된 베이징, 상하이 등 1선 대도시보다 수입 증가속도와 소비력증가 및 온라인마켓 성장이 두드러지면서 상대적으로 인건비, 임대료, 마케팅 비용이 저렴한 내륙도시 진출로 이익증대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기업들은 각각 도시 유망 소비시장에 대한 자세한 분석을 통해 중국 지역의 소비시장을 더 세분화하여 전략을 세워야겠습니다. 


- 한 중 FTA, 관세철폐 및 인하 


한중 FTA 정식 발효로 대다수 식음료, 소비재 등 제품의 관세 철폐 및 인하로 한국 제품의 중국 시장 집입이 쉬워지고 있습니다. 현재 인스턴트 라면에 대한 한중 FTA 협정관세는 13.5%로 이번 1월에 2차 관세 인하가 이루어졌습니다. 관세율은 20년에 걸쳐 완전히 철폐될 예정입니다. 한국 기업은 한중 FTA를 통해 철폐 및 인하된 관세와 한국제품 수입성장세를 기회삼아 중국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입해야 합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